본문으로 바로가기

[EDM] 뭄바톤 일렉트로닉 Major Lazer & DJ Snake - Lean On

category Music/EDM 2017.05.30 22:41


 

뭄바톤 일렉트로닉 Major Lazer & DJ Snake - Lean on

  




영상

제목&가사

Major Lazer & DJ Snake - Lean On (feat. MØ)


Do you recall, not long ago
We would walk on the sidewalk
Innocent, remember?
All we did was care for each other

But the night was warm
We were bold and young
All around the wind blows
We would only hold on to let go

Blow a kiss, fire a gun
We need someone to lean on
Blow a kiss, fire a gun
All we need is somebody to lean on

(Eeh ooh, eeh ooh, eeh ooh, eeh ooh) [4x]

What will we do when we get old?
Will we walk down the same road?
Will you be there by my side?
Standing strong as the waves roll over

When the nights are long
Longing for you to come home
All around the wind blows
We would only hold on to let go

Blow a kiss, fire a gun
We need someone to lean on
Blow a kiss, fire a gun
All we need is somebody to lean on

(Eeh ooh, eeh ooh, eeh ooh, eeh ooh) [2x]
All we need is somebody to lean on
(Eeh ooh, eeh ooh, eeh ooh, eeh ooh) [2x]
All we need is somebody to lean on
Lean on, lean on, lean on, lean on...

Blow a kiss, fire a gun
We need someone to lean on
Blow a kiss, fire a gun
All we need is somebody to lean on

사연

정확히 EDM에서 빅룸이 무엇을 뜻하는 지를, 그리고 뱅어(Banger)가 무엇을 뜻하는지를 찾아보다가, 하위문서를 보게 되었다.

그중에 일렉트로닉의 하위 장르중에 뭄바톤이라는게 있다는 걸 알게 되었다.

내가 좋아하는 장르의 일렉트로닉인데 정확히 그게 명칭이 어떻게 불리는지를 모르던 차라서 찾은게 신나서 글을 이렇게 또 포스팅해본다.


[출처 : 나무위키 ]


레게톤 스타일이 융합된 일렉트로 하우스이다. 보통 BPM이 110으로 일반적인 하우스음악의 템포보다 느리다.

간혹 일렉트로 하우스 말고도 BPM 110의 US 덥스텝이나 글리치 합과 합쳐질 때도 있다 (이럴 때는 뭄바코어라고 따로 부른다).
이런 실험적이고 생소한 장르를 Major Lazer, Dillon Francis, DJ Snake 등의 아티스트들이 꾸준히 개척해나가며 인지도를 올렸고,

마침내 2015년 초반 Major Lazer와 DJ Snake의 'Lean on'이 대히트를 치면서 뭄바톤이 대중적인 장르로 올라오게되었다.

2015년 후반 저스틴 비버의 대히트곡 'Sorry'도 뭄바톤이었다.

혹시 EDM이 생소한 한국인들에게 좋은 예를 들자면, 2016년 10월 초 공개된 방탄소년단의 '피 땀 눈물'도 뭄바톤이다.


다음번 포스팅 때는 빅룸과 그외의 장르에 대해서 더 중점적으로 포스팅하도록 하겠다.









공감버튼 꾸욱!

포스팅이 마음에 드셨다면 밑의 공감 버튼을 한 번 눌러주시면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아이디가 없으셔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눌러주시는 공감과 작성해주시는 댓글은 블로거에게 힘이 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